투자자 (E-2) 비자 신청 자격조건


  • 개인, 동업자, 또는 법인 사업체로서의 투자자는 조약국의 국적을 소지하고 있어야만 합니다. 사업체인 경우, 사업체의 50% 이상을 조약국 국민이 소유하고 있어야 합니다. 따라서 한개의 사업체를 가지고 2가족의 E-2비자를 신청하는것도 가능합니다.
  • 투자가 상당량이며, 투자금액은 취소가 불가하게 투자되어야만 합니다. 투자는 사업체가 성공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충분해야 합니다.
  • 실질적으로 운영되는 사업체에 투자 되어야 합니다. 투기나 휴면상태의 투자는 자격조건에 충족되지 않습니다. 은행계좌에 있는 투자되지 않은 금액이나 개발되지 않은 부동산의 소유권은 투자로 간주되지 않습니다.
  • 소액의 투자는 허용되지 않습니다. 9 FAM 402.9에 근거하여, 사업체는 투자자의 생계유지를 위한 수익보다 현저히 많은 재무수익을 발생시켜야만 하며, 또는 현재나 미래에 현저한 경제적 기여가 가능한 역량을 보유해야만 합니다.
  • 투자자는 투자금액을 관리해야만 하며, 투자는 상업적으로 위험성이 있어야 합니다. 사업체의 운명이 역전되어 투자금액이 부분 또는 전체적 손실 가능성이 없다면, 이민국적법 101(a)(15)(E)항과 9 FAM 402.9에서 의미하는 투자가 아닙니다. 투자 사업체의 자산 담보 대출은 해당되지 않습니다.

 

미국내에서 E-2비자 신분으로의 변경 또는 E-2비자의 연장도 가능합니다. 미국 내에서 학생비자나 B-1비자를 가지고 입국한 분들은 미국내에서 E-2신분으로 변경하여 사업과 미국으로 기반으로한 생활을 하실 수 있습니다. 현재 1,000달러의 엑스퍼다이트 수수료를 내시면 미국내에서 비자의 처리가 결정됩니다.

 

한국에서의 비자수속은 미국  대사관(영사관) 영사과에서 심사를 통하여 결정되며 미국내에서 수속을 하는것보다는 더욱 까다로운 절차를 거쳐야합니다. 비자서류를 제출한주 4-6주후에 비자 인터뷰가 잡히면 영사과에서 개별적으로 인터뷰 날자를 통보해줍니다.